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화 건평항에서 천상병 시인 만나요

군 ‘귀천’ 탄생 50년 기념공원 조성 내년 3월 동상·시비 제막식 계획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2017년 12월 19일 화요일 제17면
국민 애송시 ‘귀천’의 탄생지인 강화군 건평항에 천상병 시인의 기념공원이 탄생한다.

강화군은 큰 울림을 주는 걸작을 기리기 위해 강화도 건평항에 ‘천상병 귀천 공원’을 조성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기념공원은 ‘귀천’이 탄생한 지 꼭 50년 만이다.

군은 강화나들길 홍보책자를 집필한 장인성 시인으로부터 옛 건평나루가 귀천의 탄생지라는 이야기를 듣고 확인 작업을 거쳐 건평항 인근 쉼터에 이번 공원을 조성하게 됐다.

이 공원에는 천상병 동상과 육필 글씨를 새긴 귀천 시비, 안내판 등이 설치돼 있다. 동상은 해맑게 웃는 천 시인의 어깨에 새 한 마리가 앉아 있는 모습이다.

평생 가난에 시달리고 시대와 불화를 겪은 천 시인이 새가 되어 하늘로 돌아가는 형상이다.

군은 동상 주변 조경과 경관 조명 공사가 끝나는 내년 3월 동상 및 시비 제막식을 열 계획이다.

한편, 이 공원에는 국민가곡 ‘그리운 금강산’을 작곡한 강화도 출신 작곡가 최영섭 선생(88)의 노래비도 들어서 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