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프로야구 역대 가장 빠른 3월 24일 개막

AG 기간인 8월 16일~9월 3일 리그 중단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8년 01월 05일 금요일 제20면
올해 한국프로야구 정규시즌 개막전날짜가 역대 가장 이른 3월 24일로 결정됐다. 2015년 이후 3년 만에 ‘토요일 개막전’이 열리는 가운데 SK 와이번스는 롯데와 홈에서, kt는 KIA와 원정으로 2연전을 펼친다.

KBO는 팀당 144경기, 팀 간 16차전(홈·원정 각 8경기씩)씩 총 720경기를 치르는 내용의 경기일정을 4일 확정했다. 개막일이 앞당겨진 것은 8월 18일~9월 2일 열리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때문이다. KBO는 리그 주축 선수들의 아시안게임 참가로 8월 16일~9월 3일 리그를 일시 중단하기로 했다. 시즌 개막 전 시범경기 일정도 3월 13~21일 팀당 8경기씩 치르는 것으로 축소했다.

올해 정규시즌 개막전은 2016년 상위 순위 5개 팀의 홈 구장에서 실시한다는 편성 원칙에 따라 잠실(삼성-두산), 문학(롯데-SK), 광주(kt-KIA), 고척(한화-넥센), 마산(LG-NC) 등 5개 구장에서 일제히 개최된다. 개막전을 원정으로 치르는 LG·롯데·한화·삼성·kt 5개 팀은 개막 다음 주인 3월 30일~4월 1일 주말 3연전을 홈 개막 시리즈로 진행한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