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시 구석구석 찾아가는 ‘복지손길’

군포1·2·대야동 현장 책임자 파견 월 5가구 이상 찾아 사각지대 발굴

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2018년 01월 09일 화요일 제8면
군포시 군포1·2·대야 행정복지센터는 지역복지의 최일선 현장책임자가 직접 방문하는 ‘감동(洞) 사례관리사’를 올해부터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이를 위해 군포1동, 군포2동, 대야동의 복지업무를 총괄하고 있는 복지과장이 ‘감동(洞) 사례관리사’로 나서 취약계층 지역사례 발굴을 위해 매월 5가구 이상을 방문한다는 계획이다.

방문 대상은 홀몸노인, 한부모, 장애인 등 소외계층으로 맞춤형복지팀과 함께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을 직접 찾아다니며 도움이 필요한 부분을 파악해 복지 사각지대 발굴 및 위기 해소에 앞장선다. 또 상담을 통해 단순 복지서비스 연계가 필요한 경우에는 자체 지원으로 해결하고, 사례 개입이 필요한 경우에는 통합사례관리 및 무한돌봄센터 의뢰를 통해 맞춤형 복지 제공을 연계해 준다는 방침이다.

진용옥 행정복지센터 복지과장은 "시민이 찾아오기만을 기다리지 않고 현장책임자가 직접 찾아감으로써 지역주민들의 복지 체감도가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가 해소될 수 있도록 열심히 발로 뛸 것"이라고 말했다.

군포=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