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다희 , '무엇을 입어도 그림', '카리스마도 블루칩으로'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1월 12일 금요일 제0면
이다희 , '무엇을 입어도 화보', '카리스마 블루칩' 

차기작을 고르며 휴식을 취하던 이다희가 오랜만에 나들이를 했다. 이다희는 둘째가라면 서러운 패셔니스트이다. 그의 세련된 자태와 용모는 도시의 어느 누구와 견줘도 꿀리지 않는다. 

20180112_224136.png
▲ 이다희 인스타그램
세련되면서도 첨단을 걷는 패션은 표현력이 풍부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런웨이가 따로 필요없을 만큼 톱모델로서도 손색이 없다. 무엇을 입어도 화보라는 말을 들을 정도로 패션 블루칩이라고 할 수 있다. 

무엇을 입어도 화보라는 말을 들을 정도로 패션 블루칩이라고 할 수 있다. 이다희는 스타일리시 하면서도 유니크한 트렌드 세터의 이미지를 간직하고 있다. 

이다희는 여름에는 청순미 넘치는 패션으로 좌중을 휘어잡기도 했다. 2015년 이다희는 패션 전속모델로 활약을 하기도 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