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생명 토마스, 4라운드 MVP

연합 yonhapnews.co.kr 2018년 01월 16일 화요일 제15면
여자 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의 엘리사 토마스가 정규리그 4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토마스가 기자단 투표에서 69표 중 47표를 따내 박지수(국민은행·16표), 나탈리 어천와(우리은행·6표)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통산 두 번째 라운드 MVP에 오른 토마스는 4라운드 5경기 평균 37분 56초를 뛰었다. 31.8점, 14.4리바운드를 기록하면서 삼성생명이 3승2패를 거두는 데 힘을 보탰다.

기량발전상(MIP)은 5경기 평균 5.4점, 4.4어시스트, 3점슛 성공률 30%를 올린 김이슬(KEB하나은행)이 차지했다. 김이슬은 WKBL 심판부와 경기운영 요원, 기술위원(TC), 감독관 투표에서 김소담(KDB생명·10표)과 최은실(우리은행·2표)을 따돌렸다.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