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급기밀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2018년 01월 19일 금요일 제13면

1급기밀
100분 / 드라마 / 12세 이상 관람가

2018011901010006739.jpg
영화 ‘1급기밀’은 국가라는 이름으로 봉인된 내부자들의 은밀한 거래를 폭로하는 범죄 실화극이다.

 지난 2002년 공군의 차세대 전투기 외압설 폭로와 2009년 군납문제를 MBC ‘PD수첩’을 통해 폭로한 해군 소령의 실화에서 모티브를 얻은 작품이기도 하다. 올해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최초로 공개돼 모니터 평점 10점 만점에 9.5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받으며 호평을 얻었다.

 배우 김상경이 사건의 중심에 서는 ‘박대익’ 중령 역을 맡았다. 2015년 ‘살인의뢰’ 이후 3년 만의 스크린 복귀며, ‘살인의 추억’ 이후 또 다시 실화극에 도전해 특유의 진중하면서도 인간미와 넘치는 매력을 선보인다.

 여기에 올해 영화 ‘악녀’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김옥빈은 올해의 기자상을 수상한 탐사보도 전문기자 ‘김정숙’ 역으로 분했다. 이전 작품들과는 또 다른 당차고 거침없는 모습으로 특유의 매력을 전한다. 특히 두 배우는 ‘1급기밀’을 통해 한 영화에 출연하면서 각기 다른 색깔의 에너지가 만들어내는 폭발적인 시너지를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이 외에도 드라마 ‘응답하라 1988’, ‘슬기로운 감빵생활’의 최무성과 ‘범죄도시’의 흥행 일등공신 최귀화, 드라마 ‘도깨비’의 신스틸러 김병철, 영화 ‘군함도’의 신승환까지 최근 가장 활발한 활동을 보이는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1급기밀’을 마지막으로 남긴 故 홍기선 감독은 대표적인 영화 운동 1세대로서 끊임없이 진실을 향한 갈구로, 사회문제를 집중적으로 다뤄왔다. ‘1급기밀’은 비전향 최장기수 김선명의 실화를 다룬 ‘선택’과 이태원 햄버거가게 살인사건을 극화한 ‘이태원 살인사건’에 이은 홍기선 감독의 사회 고발 실화 3부작 마지막 작품이기도 하다. 아직 끝나지 않은 전쟁이자 여전히 진행 중인 충격적인 실화를 통해 흥미진진한 전개와 통쾌한 한방을 전할 것이다.

 영화는 감독을 뜻을 이어 동료 영화인들이 후반 작업을 마치고 오는 24일 개봉한다.

  이병기 기자 rove0524@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