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명시 전국 첫 중고생 교복비 지원

조례 제정 통해 예산 18억 편성 신입생 대상 3월부터 신청 접수

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2018년 01월 22일 월요일 제8면
광명시가 전국 최초로 중·고교 신입생 교복비를 무상 지원키로 하고 해당 중·고등학교를 통해 신청을 받는다.

21일 시에 따르면 무상교복 지원 대상자는 학교 배정일 기준 광명시에 주민등록을 둔 중학교 신입생 3천55명, 고등학교 신입생 3천137명으로 총 6천192명이 1인당 29만6천130원(동복 21만900원, 하복 8만5천230원)씩 지원받게 된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해 광명시 교복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올해 예산에 18억5천760만 원을 편성하는 등 꾸준히 준비해 왔다.

지원 신청은 3월부터 관내 중·고교 신입생은 학교를 통해 신청하고, 관외 중·고교 신입생은 학생증과 통장 사본을 가지고 주소지 동 주민센터에서 신청하면 된다.

교복비는 개인별 계좌로 4월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KTX광명역세권 활성화와 광명동굴 유료화 등에 힘입어 지난해 ‘채무 없는 도시’ 선언 이후 미래 지역인재들을 위한 초중고 NON-GMO 학교급식 지원 및 고등학교 무상 급식지원 등 과감한 교육복지를 실현하고 있다.

문의는 시 교육청소년과(☎02-2680-2115)로 하면 된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