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추상미술 1세대’ 장성순의 연대기를 쫓다

안산 단원미술관 내달 12일부터 전시회 작품 42점 전시… 매주 목요일 투어 진행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8년 01월 29일 월요일 제13면
▲ 장성순 작가 추상화 작품. <단원미술관 제공>
▲ 장성순 작가 추상화 작품. <단원미술관 제공>
안산문화재단 단원미술관은 지난해 12월 12일부터 기획전으로 한국 추상미술의 1세대라 할 수 있는 장성순 작가의 작품세계를 집중적으로 소개하는 전시 ‘모더니스트 장성순, 삶은 추상이어라’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계속되는 강추위 속에서도 지난 21일 기준 누적 관람객이 4천여 명에 이르고 있어 ‘추상미술은 어렵다’는 고정관념이 무색할 만큼 많은 시민들의 관심을 이끌어 내고 있다.

장성순 작가가 안산시에 기증한 200여 점의 작품 중 1970년대부터 2000년대에 이르는 작품 42점을 전시하고 장성순의 한국미술사에서의 위치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아카이브실도 마련해 영상, 사진, 연대기를 통해 장성순 작가가 구축한 미술적 성취를 만날 수 있다.

시민들의 전시에 대한 성원에 보답하고자 단원미술관에서는 미술관 브런치 따뜻한 테이블을 마련해 오는 2월과 3월 전시가 끝날 때까지 공휴일을 뺀 평일 목요일 오전 11시 전시기획자가 직접 전시를 설명하고 안내하는 전시투어에 선착순 참여할 수 있다.

또 전시투어 후에는 미술관 카페 해밀시아에서 따뜻한 커피와 함께 특별한 브런치를 먹으며 전시를 음미하는 시간도 가질 수 있다. 미술관 브런치 따뜻한 테이블은 회당 25명 한정으로 진행된다.

또한 장 작가 기증 특별전을 관람하고 관람의 느낌을 자신의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나 블로그에 올리면 재미있고 알찬 관람내용이나 전시리뷰를 선정해 단원미술관이 마련한 특별한 선물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신청방법과 문의는 단원미술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거나 단원미술관 전화(☎031-481-0504)로 문의하면 자세하게 확인할 수 있다. 장 작가 기증 특별전은 오는 3월 11일까지 휴관 없이 진행된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