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관광도시 강화’ 中 맞춤 홍보

인터넷 스타 ‘왕홍’ 15명 내달 초청 지역 누비며 개인 실시간 방송 계획

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2018년 01월 30일 화요일 제13면
▲ 리시오초 등 중국 인터넷 슈퍼스타 ‘왕홍’ 15명이 올해의 관광도시인 강화를 찾는다. <강화군 제공>
▲ 리시오초 등 중국 인터넷 슈퍼스타 ‘왕홍’ 15명이 올해의 관광도시인 강화를 찾는다. <강화군 제공>
중국 인터넷 슈퍼스타인 왕홍들이 올해의 관광도시인 강화군을 찾는다.

강화군은 2월 1일 인천 송도에서 개최되는 ‘RISING STARS’에서 선발된 15명의 슈퍼 왕홍들이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를 찾을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중국의 왕홍들은 트렌드와 제품에 대한 리뷰를 수십만에서 수백만 명에 이르는 팬들에게 전하는 퍼스트 무버다.

중국의 1위 왕홍 ‘파피장’의 방송은 회당 2천만 명이 접속하고, 팔로워는 1천만이 넘는다. 중국의 트렌드는 왕홍이 결정한다고 할 정도로 파급력이 크다. 일례로 뷰티 브랜드 비브라스는 중국 왕홍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고 하루 만에 마스크팩 100만 장 판매를 기록해 화제가 된 바 있다.

이번 ‘RISING STARS’에서 선발된 15명의 슈퍼 왕홍들은 이날부터 1박 2일간 강화에서 촬영을 진행한다. 자신의 팬들에게 소개할 강화의 주요 관광 스폿과 음식, 숙박시설, 쇼핑 등을 경험하며 개인 라이브 방송을 통해 중국으로 송출한다.

군은 이번 왕홍들의 방문에 대비해 강화의 ‘럭셔리 친환경 웰빙 관광’을 준비했다. 풀빌라 펜션에서 하루를 머물며 빛나는 바다가 펼쳐진 브런치카페에서 아침식사를 하고, 강화 고려인삼과 갯벌장어 등을 소개한다.

또한, 강화읍에서 문화를 체험하며 석모도 미네랄온천에서 석양과 힐링을 즐긴다. 물론 강화군이 ‘2018년도 올해의 관광도시’임을 중점적으로 알린다.

이번 왕홍 방문행사는 왕홍 각자의 이즈보, 화죠 채널 등의 라이브 방송을 통해 중국 내 수천만 명이 실시간으로 시청하게 된다. 라이브 방송을 하는 왕홍을 팔로우하면서 인터랙티브한 실시간 상황을 반영하는 모습이 국내 케이블 방송과 대형 포털, SNS 등을 통해서도 송출되며 중국뿐 아니라 전국적으로도 ‘관광도시 강화’를 알리게 된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