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용인 신갈~수지 도로 확·포장 등 현안사업 ‘착착’

시, 道 특별조정교부금 30억 확보 금령로 시가지 보행 환경 개선 등 신규 포함 3개 사업 차질 없이 처리

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2018년 02월 21일 수요일 제8면
용인시는 신갈~수지 간 도로 확·포장을 비롯해 3개 지역현안 사업과 관련, 최근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30억 원을 확보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들 3개 사업의 특별조정교부금은 각각 10억 원으로 처인구 금령로 시가지 보행 환경 개선과 남사면 재난예방 마을방송 시스템 구축 등 2건의 신규 사업이 포함됐다.

금령로 시가지 보행환경 개선은 유동인구가 많은 용인 중앙시장과 인근 상가·주택 밀집지역 1.2km 구간의 낡은 보도를 오는 9월까지 정비하는 사업이다.

이 일대는 보차도 경계석이나 보도블록이 파손되고 지장물 등이 무분별하게 설치돼 보행에 불편을 겪고 있다. 총사업비 15억 원을 투입해 보행 여건과 도시 미관을 개선하게 된다.

남사면 재난예방 마을방송 시스템 구축은 설치한 지 20여 년 된 남사면 관내 38개 리의 노후 마을 앰프를 교체하는 사업으로 재난방송이나 안내방송을 원활하게 할 수 있게 해 시민안전을 지키기 위한 것이다.

남사면 일대는 지역이 넓어 옥외 방송 청취가 거의 불가능한데 이번에 특별조정교부금을 확보해 6월 말까지 무선방송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신갈~수지 간 도로 확·포장은 지난 2002년 시작돼 내년 말까지 계획된 사업으로 전체 6.61km구간 가운데 5.7km가 완공돼 조속한 마무리가 시급한 상태였다.

시는 이번 교부금 확보를 바탕으로 올해 사업을 예정대로 진행해 내년 말까지 차질 없이 완공할 계획이다.

용인=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