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갈매신도시 ‘보육지원’ 아이러브 카페 교부금 확보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2018년 02월 26일 월요일 제9면
구리시가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10억 원을 확보해 현안사업인 갈매 아이러브맘 카페 설치 및 걷고 싶은 거리 조성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

‘갈매 아이러브맘 카페’ 사업은 1만 가구 2만5천 명을 수용하는 갈매신도시에 설치해 미취학아동 비율은 높으나 보육인프라가 부족한 지역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육아종합지원 공간이다.

시는 특별조정교부금 가운데 3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오는 6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어 ‘걷고 싶은 거리’는 돌다리사거리~검배사거리 1.1km 구간에 걸쳐 불필요하게 넓은 차도를 정비하고, 협소하고 노후화된 보도를 넓혀서 보행자와 차량 이용자의 원활한 교통소통을 유도하고 이곳에 왕벚나무를 식재하는 등 구간별 도심 속 테마거리 조성으로 시민 편익 및 복지 체감도를 높여나갈 방침이다.

현재 시 최대 번화가인 돌다리에서 수택동 사거리까지 이어지는 1단계 사업은 지난 2017년에 이미 예산이 확보돼 올해 안으로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또 이번에 확보한 특별조정교부금 중 7억 원을 들여 수택동사거리에서 검배사거리까지 2단계 사업을 2019년 상반기까지 마무리한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