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 신인 강백호, 평가전서 홈런+2루타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8년 02월 27일 화요일 제20면
2018022701020009095.jpg
프로야구 kt 위즈가 26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란초 쿠카몽가 구장에서 열린 스프링캠프 연습경기에서 NC 다이노스에 2-4로 패했다.

kt 스프링캠프 세 번째 평가전에는 라이언 피어밴드가 선발 투수로 등판했고 류희운, 홍성용, 이종혁, 심재민, 고창성이 차례로 마운드에 올랐다. 심우준이 선두 타자로 나선 가운데 로하스, 윤석민, 황재균으로 중심 타선을 구성했다.

피어밴드는 첫 실전 등판에 나서 직구 위주로 구위를 점검했고 1이닝 4피안타 3실점했다. 복귀한 고창성도 1탈삼진을 포함해 1이닝을 무피안타로 깔끔하게 막으며 중간 계투진에 힘을 보탰다.

타선에서는 신인 강백호가 5회 중월 1점 홈런, 7회 좌중간 2루타 등 3타수 2안타 1타점으로 맹활약했다. 포수로 나선 장성우도 7회 1타점 2루타를 기록하며 장타력을 뽐냈다.

심언규 기자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