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3·1절에 동두천 평화의소녀상과 만나요

시민 모금 덕 국내 57번째 결실

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2018년 02월 28일 수요일 제9면
동두천지역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동두천 평화의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는 제99주년 3·1절에 지행동 시민공원에서 ‘동두천 평화의소녀상 제막식’을 갖는다고 27일 밝혔다.

건립추진위원회는 지난해 11월 24일 발대식을 개최한 뒤 거리 모금 및 버스킹 공연 등 소녀상 건립을 위한 모금활동을 펼쳐왔다. 용돈을 모은 저금통을 기부한 초등학생부터 게임개발대회 상금을 전액 기부한 청년들, 쌈짓돈을 기부해 주신 노인들까지 많은 시민들의 뜻깊은 기부가 모여 전국에서 75번째로 소녀상을 건립하게 됐다. 국가안보를 책임져온 동두천에 건립되는 평화의 소녀상은 청소년들을 위한 역사교육의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평화의소녀상은 일본군 위안부문제 해결을 위한 수요집회가 1천회를 맞은 2011년 12월 14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 처음 세워진 이후, 국내는 물론 미국, 캐나다 등 해외에서도 건립돼 왔다.

동두천=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