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해창·강백호·정현… kt 타선 트리플 파워

미국 마이너 연합팀 평가전 완승 각각 홈런·2루타·3안타 맹활약 선발 금민철은 3이닝 1실점 호투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8년 02월 28일 수요일 제20면
해외 전지훈련 중인 kt 위즈가 활발한 타선을 자랑하며 연습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kt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샌버나디노 샌 마뉴엘 구장에서 열린 마이너리그 연합팀과 평가전에서 홈런 1개를 포함해 장단 11안타를 때리며 8-3으로 이겼다. 이날 경기는 양 팀의 사전 합의에 따라 9회말까지 진행됐다.

7번 타자 겸 포수로 출장한 이해창은 6회 좌월 솔로 홈런, 강백호는 7회 좌중간 2루타를 기록하며 장타력을 과시했다. 전날 NC 다이노스전에서 홈런 한 방을 포함해 3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했던 강백호는 연일 매서운 방망이를 과시했다. 정현도 5타수 3안타 2타점을 기록하며 타선을 이끌었다.

지난해 11월 KBO리그 2차 드래프트를 통해 영입된 투수들의 활약도 빛났다. 좌완 금민철은 선발로 나서 3이닝 4피안타 3탈삼진 1실점을 기록하며 활약했다. 중간계투 김용주도 2이닝 무안타 3탈삼진 무실점으로 상대 타선을 잠재웠다.

kt는 28일 샌디에이고 파울러파크에서 샌디에이고 대학(USD)과 평가전을 치른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