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광주시 초월읍, 소외계층에 마사지로 사랑 전해 '눈길'

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2018년 03월 08일 목요일 제16면

광주시 초월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세비랑 족욕카페&바디테라피’가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는 소외계층에게 마사지로 사랑을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광주시-초월읍.jpg
초월읍 협의체와 세비랑 족욕카페는 지난 6일 소외계층 14명에게 족욕과 발마사지, 바디테라피를 무료로 제공하는 ‘힐링足(족) & 힐링타임’ 사업을 진행했다.

이 사업은 평소 봉사에 관심이 많았던 세비랑 족욕카페와 초월읍 협의체의 업무협약으로 추진하게 됐으며 족욕카페 임직원과 한성로타리클럽 자원봉사자 5명이 대상자들의 마사지를 지원했다.

또한, 초월읍 협의체 위원은 대상자 선정과 이동을 지원했다.

‘힐링足 & 힐링타임’ 사업은 앞으로 매월 첫째 주와 셋째 주 화요일 마다 정기적으로 진행될 계획이며 당뇨 및 족저근막염, 통풍, 수족냉증 등으로 고통 받는 저소득층 14명에게 발마사지 및 바디테라피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종수 초월읍 공공위원장은 "‘이를 통해 아픈 몸도 치료 받고 이웃의 따뜻한 손길로 상한 마음도 힐링이 되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관내 업체들이 민·관 협력사업에 동참해 이웃 사랑으로 훈훈한 초월읍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