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주원 "기득권 정치 청산 기회 보장된 안산 만들것"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8년 03월 08일 목요일 제23면
▲ 바른미래당 박주원 안산시장 예비후보가 단원구선고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 바른미래당 박주원 안산시장 예비후보가 단원구선고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바른미래당 박주원 전 안산시장은 지난 6일 6·13 지방선거 안산시장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이날 안산시 단원구선거관리위원회에서 안산시장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박 예비후보는 "기득권 정치를 과감히 청산하고, 안산시민의 꿈과 희망이 존중받고 시민 모두에게 공평한 기회가 보장되도록 안산시를 바로 세우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지난 8년간 안산은 생동력을 잃어버리고 시정과 시민들이 융합되지 않는 경제와 민생의 총체적 위기를 맞고 있다. 시민이 주인인 시정을 만들고 시민의 권리를 지키며 소통하는 시장이 되겠다"며 "안산시정의 모든 역량을 경제활성화와 민생안정에 초점을 맞추고 정책을 통해 선택받는 시민의 시장으로 브라보 안산을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안산시의 화랑유원지 세월호 봉안시설 조성 방침에 대해서 박 예비후보는 "안산시민과 함께 전 국민의 아픔이 되어버린 세월호 진상규명은 뒤로 한 채 안산시민들과 사전 소통 없는 봉안시설 조성 방침은 즉각 철회돼야 한다"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