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해광 광주시장 예비후보 태전동 교통체증 파악 나서

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2018년 03월 16일 금요일 제23면
"램프 추가 설치를 통해 답답한 정체를 해결하겠다."

박해광(민·사진)광주시장 예비후보는 15일 출근시간, 태전동과 태전교차로 일원의 교통 체증을 파악하고 이를 해소할 대책을 세우기 위해 로드체킹을 실시했다.

이날 박현철 광주시의원, 시의원에 출마하는 임일혁·이승주 예비후보와 교통상황을 둘러본 박 예비후보는 "성남~장호원 자동차전용도로와 국도 43호선, 국도 45호선이 교차되는 태전교차로 일원은 현재도 교통 체증이 극심한 상황인데 앞으로도 대규모 인구 유입이 예정돼 있어 혼잡은 더욱 가중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현재의 교통재앙을 막기 위해 중대동 28-26번지 일원에 진입램프를 추가 개설해 국도 43호선, 국도 45호선의 통행량을 분산시키도록 하겠다"고 강조 했다.

광주=박청교 기자 pcg@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