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구 100만 대도시’ 고양시 2025년 목표 스마트 새청사 건립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8년 03월 16일 금요일 제21면
21-고양.jpg
▲ 사진 = 고양시 제공
고양시가 건축한 지 35년이 지난 낡고 좁은 청사에서 벗어나 신청사 건립 추진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시민 접근성이 높은 동 주민센터와 구청사의 신축을 우선 추진해 왔으며, 현재 시청사는 군(郡) 시절 청사를 리모델링한 것이다. 인구 20만 명대 수준이던 1983년에 지어진 건물(덕양구 주교동)을 35년째 청사로 사용하고 있으며, 청사 별관도 1993년 건립돼 25년이 넘었다. 현재 고양시 인구는 청사 건립 때와 비교해 5배 늘어난 104만여 명이다.

이 때문에 기존 청사로는 급증하는 행정수요를 감당하기에 어려움이 많고, 비좁은 청사 탓에 공무원들은 열악한 근무환경을 호소하고 있다.

실제 시청 44개 부서 중 25개 부서가 시청 앞과 인근 외부 상가 등 5곳을 빌려 사무실로 쓰고 있다. 한 해 드는 임대료만 5억 원이 넘는다. 이로 인해 공무원들은 업무 협의를 위해 몇 번씩 본청과 부서 사무실을 오가는 등 불편을 겪고 있다.

시는 104만 대도시 행정과 미래 행정수요를 고려한 스마트 신청사 건립을 추진하고 나섰다.

시는 이달 중 신청사 건립을 위한 기본계획과 타당성조사 용역을 발주할 계획이다. 용역이 끝나면 지방재정투자심사 등 신청사 건립을 위한 관련 절차를 진행, 2025년까지 준공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신청사는 시민 편익과 안전이 우선될 수 있도록 IoT(사물인터넷)와 O2O플랫폼을 구축하고, 스마트그리드와 ICT를 접목해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함으로써 시가 추구하는 미래 스마트 도시와 연계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새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