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용인 삼성전자 인근에 대규모 지식산업센터 건립

㈜드림포스디앤씨 6월부터 착공… 흥덕IT밸리 이어 규모 ‘두 번째’
반도체·지식기반산업 등 634개 업체 입주… 2536명 고용 창출 효과

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2018년 03월 21일 수요일 제8면
▲ 용인시 삼성전자 나노시티 기흥캠퍼스 인근에 들어설 지식산업센터 조감도.
▲ 용인시 삼성전자 나노시티 기흥캠퍼스 인근에 들어설 지식산업센터 조감도.
삼성전자 나노시티 기흥캠퍼스 인근에 대규모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선다.

용인시는 지난 19일 기흥구 농서동 452 일대 도시지원시설 용지 2만7천580.6㎡에 지하 2층·지상 10층, 건축총면적 16만5천340.07㎡ 규모의 서천지구 지식산업센터 건축을 허가했다.

이는 기흥구 흥덕동에 있는 21만2만996㎡ 규모의 흥덕IT밸리에 이어 두 번째로 큰 규모다.

센터는 전체 면적의 81.8%인 13만5천213.58㎡가 제조시설 등으로 사용되며, 나머지 3만126.49㎡에 지원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완공되면 634개 업체에서 2천536명의 고용을 창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주된 유치 업종은 도시형 공장에 입지가 가능한 제조업이나 지식기반산업, 정보통신산업 등이다. 특히 삼성전자와 인접해 있다는 점에서 ICT를 중심으로 반도체나 지식기반산업 관련 업체들이 들어설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건축주인 ㈜드림포스디앤씨는 2천961억 원이 투입될 지식산업센터 건립공사를 오는 6월 시작해 2020년 5월 준공할 예정이다.

㈜드림포스디앤씨는 프랑스계 개발회사인 오시아홀딩스㈜가 이번 사업을 위해 세운 자본금 60억 원의 특수목적회사(SPC)로 지난 2월 20일 경기도에 부동산개발업을 신규 등록했다. 오시아홀딩스㈜는 2010년 설립된 이후 송도국제도시와 김포한강신도시, 세종시 등에서 주상복합건물이나 공동주택 등을 건설하고 있다.

한편, 용인에는 흥덕동의 흥덕IT밸리와 흥덕U-타워, 동백동의 대우 프론티어밸리 등 7개 지식산업센터가 준공돼 가동 중이며, 구갈동의 기흥ICT도시첨단산업단지 A·B동과 서천동의 프리미엄지식산업센터, 영덕동의 힉스유타워지식산업센터 등 6곳의 지식산업센터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용인=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