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주식 "당적 버리고 군민 위한 일꾼" 양평군의원 도전장

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2018년 03월 21일 수요일 제23면
바른정당 김주식 전 사무국장이 양평군 가선거구(양평·양서·옥천·서종면) 군의원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김 전 국장은 20일 군청 브리핑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정한 저울추가 되어 정의를 위한 변혁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 전 국장은 출마의 변을 통해 "바른정당의 기치 아래 모인 국회의원들이 정치의 가치와 철학을 내팽개치고 이합집산을 하는걸 보면서 ‘정치란 저런 것인가’ 하는 회의감이 들었다"며 탈당 이유를 밝혔다.

특히 "당의 굴종적 지시와 획일적 사고가 아닌 군민을 주인으로 섬기는 것이 옳다고 판단했다"며 "당의 뒤에 있는 것이 아니라 홀로 비바람을 맞으며 군민의 평가를 받으려 결단을 내렸다"고 무소속 출마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김 전 국장은 공약으로 행정정책연구소 설치 ▶의회 전문위원 1인 외부공모 ▶계약직 공모 제도적 보완 ▶갈등조정위원회 구성 ▶상시 주민청취 연락망 구성 ▶인사청문회를 통한 인사위원회 기능 보완 등을 내놨다.

양평=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