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소월 詩 기리는 문학관 김포에 만든다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사업과 연계 시, 구자룡 시인과 오늘 협약 체결

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2018년 03월 22일 목요일 제9면
▲ 김소월 문학관이 조성될 예정인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조감도.
▲ 김소월 문학관이 조성될 예정인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조감도.
평화문화도시를 표방하는 김포시에 대한민국의 대표 서정시인 김소월 문학관이 조성될 전망이다.

김포시는 하성면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조성사업과 연계해 대한민국 최초로 ‘김소월 문학관’을 만들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김소월 관련 자료 약 1천600점 이상을 보유한 구자룡 시인과 22일 문학관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구자룡 시인은 부천문학도서관장으로 활발히 활동 중이며, 부천향토문화연구소장 등을 역임했다. 중학교 때부터 현재까지 김소월 문학 연구 및 자료 수집에 매진해 왔다.

시는 문학관 조성 이후 학술대회를 개최해 국내외의 관심을 높이고, 애기봉 일대의 평화문화사업과 연계한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북한 평북 출신 김소월 시인은 ‘진달래꽃’ 등 수많은 서정시를 남겼지만 그의 문학세계를 기리는 문학관은 없다.

문학관은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조감도 ‘6번 전시관’에 조성될 예정이다.

김포=이정택 기자 ljt@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