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금인출기 훔치려다 떨어트려 ‘쿵’ 파주경찰서, 절도 미수 용의자 추적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8년 03월 29일 목요일 제18면
마트 앞에 설치된 현금인출기를 훔쳐 가려다가 떨어트리고 달아난 것으로 추정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8일 파주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20분께 파주지역 한 도로에 은행공동 현금인출기(ATM)가 떨어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현금인출기가 발견된 지점은 원래 설치된 마트에서 불과 30m 떨어져 있는 도로이다. 무언가 ‘쿵’ 떨어지는 소리를 들은 인근 주민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현금인출기를 트럭에 싣고 훔쳐 가려다가 떨어트린 것으로 보고 용의자를 파악하고 있다. 현금인출기에 용의자의 지문 등 흔적이 남았는지 조사하는 한편, 주변을 지나간 차량 등을 추적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건이 발생한 곳은 인적이 매우 드문 곳"이라며 "주변에 아무도 없을 때 현금인출기를 떼어 가 돈을 훔치려다 미수에 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파주=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