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시중앙도서관, 산본역 2번 출구에 ‘타관 도서 통합반납함’ 설치

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2018년 04월 03일 화요일 제8면
군포시민들은 이달부터 지하철역인 산본역(지하철 4호선)에서도 무인 도서 반납이 가능해진다.

군포시 중앙도서관은 최근 산본역 2번출구에 통합반납함을 설치해 ‘타관도서 통합반납서비스’를 추가로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타관도서 통합반납시스템은 관내 공공도서관과 작은도서관 상호 반납이 가능하도록 운영되는 시스템으로, 시민 독서활동 편의를 위해 2011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현재 설치·운영되는 도서관은 공공도서관(중앙·산본·당동·대야·부곡·어린이) 6개소와 작은도서관(시청 밥상머리 북카페·당정문화·궁내동작은도서관·꿈드림도서관·동화나무어린이도서관·버드나무에부는바람) 6개소다.

시는 생활밀착형 독서환경 편의를 보다 증진시키고자 평소 유동인구가 많은 산본역에 추가로 설치했으며, 앞선 시 12개 도서관을 통해 대출한 이용자들은 출퇴근, 등·하교 시간 등 언제든지 편리하게 책을 반납할 수 있게 됐다.

다만, 도서가 소장된 도서관과 대여 장소가 달라 책을 회수하는 데 시간이 소요되므로 가급적 통합반납함 이용 시 1일 경과 후에 책을 빌리는 것이 좋다.

군포=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