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드로잉’ 차세대 유망작가 힘 봤다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공모 개최 서울여대 곽윤경 작가 대상 수상

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2018년 04월 11일 수요일 제13면
▲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뉴드로잉 프로젝트展’서 대상을 수상한 곽윤경 작가(작은 사진)와 작품 ‘부서지는 빗물의 파편들’. <양주시립장욱진박물관 제공>
▲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뉴드로잉 프로젝트展’서 대상을 수상한 곽윤경 작가(작은 사진)와 작품 ‘부서지는 빗물의 파편들’. <양주시립장욱진박물관 제공>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은 ‘제3회 뉴 드로잉 프로젝트展(전)’ 드로잉 공모 대상에 곽윤경(30·서울여대)작가를, 우수상에 배윤미, 남다현, 루트호프(박진희·송근도), 박태우, 황문익 작가 등 5팀을 각각 선정했다.

10일 미술관에 따르면 지난 2월 13일부터 4월 8일까지 개최한 ‘제3회 뉴 드로잉 프로젝트’는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이 드로잉 소장 미술관으로 성장하기 위한 핵심 프로젝트로, 대학(원)생·청년작가를 대상으로 차세대 예술가를 발굴·지원하는 차별화된 공모사업이다.

대상에 선정된 곽윤경 작가는 서울여대 서양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동 대학 조형학과에서 석사과정에 재학 중인 촉망받는 작가이다.

올해는 1차 심사를 통해 청년작가 162인의 작품 162점(평면 144점, 입체 10점, 뉴미디어 8점)을 전시로 선보였으며, 이 중 2차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

대상에는 500만 원의 상금이, 우수상 5팀에게는 각각 100만 원의 매입 상금을 수여하며 출품작은 미술관 소장품이 된다. 특히 대상 수상자에게는 다음 해 프로젝트에서 전시를 위한 일정 공간을 제공하는 등 작품활동을 지원한다.

홍경한 심사위원(미술평론가)은 심사평을 통해 "엄정한 심사를 거쳐 대상·우수상 수상자로 선정된 작가들은 순위를 가릴 수 없을 만큼 성격 강한 출품작 중에서 예술성 등 다소의 변별력을 유지함으로써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말했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