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BA 미네소타·덴버, 내일 PO 진출 여부 결판

연합 yonhapnews.co.kr 2018년 04월 11일 수요일 제15면
미국프로농구(NBA)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와 덴버 너기츠가 정규리그 마지막 날 플레이오프 진출을 위한 마지막 맞대결을 벌인다.

미네소타는 10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의 타깃 센터에서 열린 2017-2018 NBA 정규리그 멤피스 그리즐리스와 홈 경기에서 113-94로 이겼다. 46승35패가 된 미네소타는 1시간 늦게 시작한 덴버와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 경기에서 덴버가 패하면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할 수 있었다.

하지만 덴버가 포틀랜드를 접전 끝에 88-82로 제압하면서 2003-2003시즌 이후 14년 만에 플레이오프 진출 확정은 정규리그 최종일로 미뤄졌다. 12일 미네소타는 46승35패로 동률인 덴버를 홈으로 불러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미네소타가 이기면 14년 만에 플레이오프 무대에 나가게 되지만 패하면 덴버에 플레이오프 진출 티켓을 내줘야 한다.

이날 경기로 유타 재즈와 뉴올리언스 펠리컨스, 샌안토니오 스퍼스, 오클라호마시티 선더가 47승씩 거둬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했다. 4~9위가 1경기 차로 촘촘히 늘어서 마지막 날 경기가 끝난 뒤에 동률이 나올 가능성이 있다. 미네소타와 덴버의 시즌 최종전은 12일 오전 9시(한국시간)에 미네소타 홈 경기로 시작된다.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