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산 드라마 세트장 건립 ‘레디 액션’

‘아스달 연대기’ 제작사와 업무협약 옛 서울대병원 땅에 3만여㎡ 규모

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2018년 04월 13일 금요일 제8면
▲ 오산시는 12일 시청 상황실에서 스튜디오 드래곤과 드라마 세트장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산시 제공>
▲ 오산시와 스튜디오 드래곤이 12일 시청 상황실에서 드라마 세트장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산시 제공>
오산시에 블록버스터급 사전 제작 드라마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아스달 연대기(가제)’의 드라마 세트장이 건립될 전망이다.

시와 스튜디오 드래곤은 12일 시청 상황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가제)’의 오픈세트장을 내삼미동 240번지 공유지(옛 서울대병원 부지)에 3만2천㎡ 규모로 건립하기로 했다.

협약에 따라 시는 드라마 제작과 관련한 행·재정적 지원을 하게 되며, 스튜디오 드래곤은 다양한 연출 기법으로 오픈세트장과 촬영지를 적극적으로 노출해 관광명소로서의 가치를 높이고 시를 홍보하게 된다.

시는 드라마 세트장이 건립되면 방송을 통한 촬영지 노출 및 홍보로 관광객 유치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가제)’는 ‘육룡이 나르샤’, ‘뿌리 깊은 나무’, ‘선덕여왕’ 등을 공동 집필한 김영현·박상연 작가의 신작으로 고대 도시 ‘아스달’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권력 투쟁과 사랑, 성장을 담은 판타지 사극이다. 스튜디오 드래곤이 제작해 내년 상반기 tvN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