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주원 안산시장 예비후보 미세먼지 대책 공약 발표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8년 04월 19일 목요일 제0면

박주원.jpg
바른미래당 박주원 안산시장 예비후보는 18일 정책 시리즈 2탄으로 미세먼지 대책에 대한 생활밀착형 ‘시민건강 최우선, 미세먼지대책’ 공약을 발표했다.

박 예비후보의 미세먼지 대책은 산업현장 발생 미세먼지가 많은 반월국가산업단지 위치한 산업·산업단지 정책에 대한 약점과 바다와 바람, 태양 등의 서해안 인접 도시로 자연이 주는 지리적 이점을 최대한 살린 안산시만의 지역특화 정책을 제시했다.

박 예비후보는 "미세먼지에 대응력이 약한 노약자를 위해 관내 노인정을 중심으로 공기청정기를 최우선적으로 설치하겠다"며 "중앙정부와 교육부가 중심이 돼 추진하고 있는 유아원을 비롯해 초·중·고등학교에 설치되는 공기청정기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운영과 유지관리 투자에 정책적 무게를 싣겠다"고 밝혔다.

또한 "시민들의 통행이 많은 공원 및 산책로 등 관내 주요 100여 곳에 미세먼지 표시 신호등을 설치해 미세먼지에 대한 경각심을 시민들과 공감하고 소통해 지속적인 관심과 실천을 이끌어 내겠다"며 "재건축 및 신규 아파트 건설이 추진되고 있는 지역에는 공사 미세먼지와 소음 확산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한 ‘공사장 미세먼지 측정 시스템’을 도입하고, 공사 현장의 미세먼지 오염 정도의 실시간 모니터링과 기동반 출동을 통한 날림먼지 저감 방안까지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