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월호 참사 특위’ 안전도시 구축 이바지

안산시의회 ‘활동결과보고서’ 채택 피해 극복 특별법 제정 기여 등 반영

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2018년 04월 20일 금요일 제8면
안산시의회 ‘4·16 세월호 참사 피해대책 마련과 안전도시 구축을 위한 특별위원회’는 지난 18일 제3상임위실에서 결과보고회를 갖고 4년간의 활동 내용을 담은 활동결과보고서를 채택했다.

2014년 7월 구성돼 활동을 시작한 특위는 그동안 ▶세월호특별법 제정 기여 ▶4·16 참사 피해극복 대책 협의회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제정 ▶세월호 피해가족의 위안과 안정적 정착 지원 ▶지역경제 활성화 특위와 연계 운영을 통한 지역경제 회복 노력 등을 기울여 왔으며, 이날 채택된 보고서에도 이러한 내용들이 중점적으로 다뤄졌다.

특위 위원들은 보고서 내용을 공유한 뒤 특위가 유가족과 지역사회의 가교 역할을 하며 현장 활동을 활발히 벌였던 것과 위원들의 개별 활동 내용을 보고서에 추가하는 방안을 협의했다.

아울러 특위 활동기간이 아직 남은 만큼 활동 보완의 여지가 있다는 점을 밝히고, 논의된 사항들은 보고서 채택 이후에라도 반영할 수 있도록 의견을 모았다.

박은경 특위 위원장은 "세월호 참사 초기부터 안산시민들의 피해 대책 마련과 안전한 안산 만들기에 함께 노력해 준 위원들의 노고에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특위 활동이 종료된다 해도 각자의 자리에서 참사로 인한 갈등과 상처를 치유하는 노력은 계속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채택된 활동결과보고서는 오는 27일 제248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