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홈런·승리로 소아암 환우에 도움 손길 SK 와이번스 인하대병원과 협약 체결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2018년 04월 26일 목요일 제17면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와 인하대병원이 지난 24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소아암 환우 돕기 캠페인’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캠페인은 SK 와이번스가 추진하고 있는 오픈 커뮤니티 플랫폼 기반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구단이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유·무형 자산을 지역사회 기업들과 공유해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SK 와이번스와 인하대병원의 ‘소아암 환우 돕기 캠페인’은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매년 박정권이 정규시즌에 기록한 홈런 1개당 100만 원(선수와 병원 각 50만 원씩)씩 기금을 적립해 총 5천500만 원을 모아 소아암 환우들의 치료비로 지원됐다.

올해도 박정권이 지역 소외계층을 돕는 활동을 지속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계속 참여하게 됐으며, 뜻깊은 행사 취지에 공감한 박종훈도 새롭게 참여 의지를 밝혀 두 선수가 함께 하게 됐다. 이로써 박정권의 홈런 개수 및 박종훈의 승수에 따른 적립금(1승당 100만 원)이 소아암 환우에게 지원될 예정이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