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재독화가 노은님표 ‘장욱진의 심플’이란

장욱진미술관 4주년 기획전

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2018년 04월 27일 금요일 제13면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이 개관 4주년을 맞아 27일부터 8월 26일까지 ‘SIMPLE 2018:장욱진, 노은님’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화가 장욱진의 ‘심플(simple) 정신’을 새롭게 재해석해 보고자 매해 개최하고 있는 SIMPLE 전시의 네 번째로, 장욱진과 노은님의 작품 37점을 선보일 예정이다.

심플 정신은 모든 불필요한 요소를 버린 단순함에서 나오는 순수함으로, 화가 장욱진이 평생에 걸쳐 외친 ‘나는 심플하다’로 대변된다.

박수근, 이중섭과 함께 우리나라 근현대미술을 대표하는 서양화의 거장 중 한 명인 화가 장욱진은 ‘나는 심플하다’라는 그의 말대로 체면과 권위에서 벗어나려고 애썼고 평생을 아이, 어른 모두 좋아하는 단순한 그림을 그렸다. 해, 나무, 아이, 집, 동물 등과 같은 일상적인 소재를 즉흥적이고 직관적으로 그려내며 단순한 조형성을 통해 사물과 자연의 핵심적인 본질을 꿰뚫고 있다.

재독화가 노은님은 작가의 내면세계를 있는 그대로 발산하는 독일 표현주의의 강렬한 형태와 동양의 명상법을 통해 응축된 단순함으로 예술의 순수성을 추구한다. 유럽 화단에서 ‘그림의 시인’이라 평가받고 있는 그는 현재 독일 함부르크와 미헬슈타트를 오가며 작품활동 중이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