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시, 재난 취약가구대상 전기 노후시설 정비 및 점검 실시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2018년 05월 08일 화요일 제0면

구리시는 기초 생활보장 수급자 및 차상위 가구 등 재난취약계층에 대해 전기노후시설 정비와 점검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시는 재난취약계층 지원조례에 따라 사업비 6천여만 원 들여 수급자, 차상위 계층, 장애인, 다문화가족, 한 부모가족, 청소년 가장세대 등 취약계층에 대해 오는 21일까지 접수를 받아 다음달 전기안전 점검과 노후시설 정비를 한다.

 재난취약가구 안전점검 및 정비 사업은 일상생활에서 재난사고 등 각종 위험에 노출돼 있어도 스스로 안전조치를 취하지 못하는 사회적 약자에 대한 안전망 구축과 생활안전도시 구축의 기초가 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시는 우선 취약계층 239가구와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장애인, 다문화가족, 한 부모가족, 청소년가장세대, 65세 이상 노인세대에 대해 안전복지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백경현 시장은 "재난 취약가구는 일반 가구와는 달리 고령과 신체적 제약 등으로 재난 대응 능력이 낮다 보니, 우리 주변에서 일어나는 재난취약 가구의 사고는 우리 모두에게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안전 사각지대를 해소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