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연천군, 주한외교관·가족 40여 명 대상 구석기 축제 ‘팸투어’ 진행

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2018년 05월 08일 화요일 제9면
연천군은 지난 4일 제26회 연천구석기축제의 국제적 홍보 확대와 세계지질공원 인증 추진, DMZ 관광자원 홍보 등에 활용하고자 주한외교관 및 가족을 대상으로 팸투어를 실시했다.

네덜란드·멕시코·베트남·요르단 등 18개국 대사 및 외교관과 가족 40여 명이 참가한 이번 행사에서 중면 횡산리 태풍전망대, 연천읍 재인폭포, 전곡선사박물관, 구석기축제장 등을 방문했다.

김규선 군수는 "연천은 고인류의 발자취를 확인할 수 있는 대표 유적지인 전곡리유적과 한반도 중심도시로써 통일 대한민국의 대표 도시가 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연천=정동신 기자 dsc@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