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군포시, 아토피 천식 예방관리사업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2018년 05월 10일 목요일 제16면

군포시는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본부가 ‘세계 천식의 날’을 맞아 최근 실시한 ‘2018년 아토피·천식 예방관리 심포지엄’에서 아토피·천식 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군포-아토피.jpg
 9일 시에 따르면 전국 156개 보건소의 아토피·천식 예방관리사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평가에서 군포시 보건소가 전국 7개 우수기관 중의 하나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도내에선 군포시와 용인시가 유일하다.

 시는 지난해 자녀들이 건강한 생활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아토피·천식 인증 안심학교 43개소를 지정·운영했으며, 안심학교 대상자별 교육(19회)·지역주민 건강강좌(84회) 등 지역사회 알레르기 질환 예방관리를 위해 연중 다양한 교육을 실시했다.

 또 취약계층 환아에게 알레르기질환 의료비 및 보습제를 지원하고, 환아 가족 대상 숲 체험 프로그램·담당자 역량강화 교육·캠페인 등을 실시한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미경 보건소장은 "알레르기질환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관리의 중요성을 돕고자 추진해온 사업이 좋은 평가를 받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알레르기질환 관련 프로그램을 확대해 지역주민 건강증진에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군포=박완규 기자 wkp@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