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마추어대회 평정했던 10대 이재경 KPGA 챌린지투어 3회 대회 챔피언

연합 yonhapnews.co.kr 2018년 05월 10일 목요일 제15면
국가대표 출신 이재경(19)이 한국프로골프(KPGA) 챌린지투어 3회 대회(총상금 8천만원) 정상에 올랐다. 이재경은 9일 충남 태안군 골든베이 골프 리조트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2라운드에서 1언더파 70타를 기록, 최종합계 6언더파 136타로 우승했다.

2011년 국가대표 상비군에 발탁된 이재경은 2014년 각종 아마추어 대회 6개를 휩쓸었다. 2014년 KPGA 코리안투어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에서 3위에 오르며 가능성을 인정받았고 2015년 국가대표에 뽑히기도 했다. 2016년 드라이버 입스로 고생한 그는 2017년 KPGA 프론티어 투어에서 우승했고, 약 1년 만에 한 단계 위인 챌린지 투어를 제패했다.

24일 개막하는 KPGA 코리안투어 제네시스 챔피언십에 추천 선수로 나오는 이재경은 "컷 통과에 도전하겠다"고 다짐했다.

/연합뉴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