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랑이 의왕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05월 14일 월요일 제0면

2018051301010004180.jpg
이랑이(더불어민주당·59·여) 의왕시의원 후보는 12일 선거사무소에서 신창현 국회의원과 김상돈 의왕시장 후보를 비롯해 지지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을 갖고 6·13 지방선거 필승을 다짐했다.

이 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사회활동을 통해 얻은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야무진 여성일꾼이 되기 위해 이 자리에 섰다"며 "처음 마음 그대로 작은 일에도 진심으로 시민의 소리를 듣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살맛나는 의왕! 더 편하고 더 좋은 복지도시를 만드는데 자신 있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이 후보는 민주평통 의왕국민소통분과 위원장과 의왕경찰서 청소년선도위 부회장, 내손초등학교 운영위원회 지역위원 등을 역임했으며 지난해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박지호 2018-06-03 00:43:46    
전과있는저런사람을 민주당에서 공천해줬다는게 정말웃기네요..
시민들이몹니까? 정치하는사람은 아무나해도 되나봅니다
자기 자신을 되돌아보세요 서있을자리가어디인지..
절대저런사람은되면안됩니다
211.***.***.243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