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내 첫 자동차 복합문화공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어요

도이치오토월드, 근린생활시설 이달 중 분양

기호일보 webmaster@kihoilbo.co.kr 2018년 05월 15일 화요일 제6면
‘도이치오토월드’는 도이치모터스의 자회사로, 수원시에 건설 중인 세계 최대 규모의 ‘자동차 멀티플렉스’이다. 총면적 27만4천624㎡규모에 총 사업비 3천750억 원이 투입된다. 중고차뿐 아니라 국산 및 수입 신차 매장도 입점 예정으로 1만2천 대를 동시에 전시할 수 있다.

지난 3월 28일 중고차매매상사에 대한 1차 분양을 성공적으로 마감한 도이치오토월드는 5월부터 카페, 푸드, 쇼핑 관련 매장을 비롯해 신차 매장, 자동차 관련 시설 등에 대한 2차 분양을 준비 중에 있다.

자동차 멀티플렉스를 지향하는 만큼 신차는 물론 중고차, 정비소, 광택 매장 등 자동차와 관련한 원스톱 쇼핑이 가능한 시설이 분양되며, 다양한 먹거리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편의시설도 분양 예정이다.

이번에 분양될 근린생활시설은 지상 1층과 지하 1층에 위치하고 있다. 지상 1층에는 신차 매장과 F&B, 쇼핑 매장이 들어설 예정이고, 지하 1층에는 주로 자동차 관련 매장과 시설로 채워질 계획이다.

근린생활시설의 분양이 마무리되면 도이치오토월드는 국내 최초의 자동차 전문 복합문화공간으로 탄생한다. 일반적으로 자동차매매단지는 방문객들의 분포도가 남성에 국한돼 왔지만 도이치오토월드는 F&B, 키즈, 쇼핑 등 다양한 MD 구성을 통해 복합적인 패밀리형 문화공간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도이치오토월드 관계자는 "현재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MD를 구성 중에 있고, 자동차와 함께 즐기고 먹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차별화된 복합공간으로 구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수원역이 인근에 있고 경부·영동고속도로, 과천~의왕 고속도로, 제2순환도로 등 고속화도로 8개가 둘러싸고 있어 사통팔달 교통의 요지에 위치하고 있는 것도 패밀리형 복합문화공간으로 큰 장점이다.

도이치오토월드가 완공되면 명실상부한 자동차 전문기업인 도이치모터스의 100% 자회사인 도이치오토월드가 직접 운영에 나선다. 신차 판매부터 국내 최초로 ‘인증중고차’ 제도를 도입한 도이치모터스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중고차 매장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불식시키고, 소비자와 판매자 간 신뢰를 바탕으로 새로운 자동차 매매문화를 선도할 것으로 기대된다.

도이치오토월드 관계자는 "근린생활시설에 대한 분양도 성공 마감해 수원의 새로운 랜드마크이자 자동차 멀티플렉스로서 지역경제 발전에 대한 기대와 온 가족이 즐기는 복합공간, 믿음과 신뢰를 줄 수 있는 자동차 매매문화를 위해 남은 기간 최선의 준비를 다하겠다"고 말했다.<수원>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