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남양주시 폐형광 등 자원재활용 활성화 사업 추진

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2018년 05월 17일 목요일 제0면

남양주시가 가정에서 종이팩이나 폐건전지, 폐형광등을 화장지나 재사용 봉투로 교환해주는 ‘자원 재활용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

이에 따라 종이팩 1㎏을 내용물을 비우고 물로 헹궈 완전히 펴서 건조한 뒤 행정복지센터나 읍·면·동사무소에 제출하면 재사용 봉투 20L 2매와 화장지 1롤로 교환해준다.

재활용 표시가 돼 있는 우유·두유·주스팩이며, 종이팩 1㎏은 우유팩 기준으로 200mL는 100개, 500mL는 55개, 1천mL는 35개다.

이와 함께 철, 아연, 니켈 등 금속자원 회수가 가능하고, 인체에 유해한 중금속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폐건전지, 폐형광등 수거·교환 캠페인도 진행 중이다.

폐건전지 10개 이상, 폐형광등 5개 이상 수거 시 수거량 구간 적용 기준에 따라 재사용봉투 20L로 교환해 준다.

시는 재활용률을 높이기 위해 오는 10월까지 열리는 점프벼룩시장과 연계해 ‘자원 재활용 활성화사업 교환부스’를 마련,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펼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외화 절약과 환경보호, 자원회수, 인센티브 등 1석4조의 효과가 있는 캠페인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