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민주당 과천지역 후보들 한자리에

"우리는 원팀… 제2 과천시대 열 것"

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2018년 05월 18일 금요일 제6면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과천·의왕지역위원장은 17일 과천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국회의원, 시장, 도의원, 시의원이 원팀이 돼 시민과 함께 제2의 과천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 민주당 과천시장·도의원·시의원 예비후보들이 17일 과천시청에서 합동기자회견에 앞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 민주당 과천시장·도의원·시의원 후보들이 17일 과천시청에서 합동기자회견에 앞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신 의원은 "과천은 할 일이 많다"며 "정부청사 세종시 이전과 동시다발 재건축으로 인한 상권 공동화 문제를 비롯해 ▶한예종 유치 ▶남태령 교통 체증 해소 ▶과천∼위례 전철 노선 주암역 신설 등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집권여당인 민주당이 시정을 책임지고 운영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종천 시장 후보는 "신창현 위원장과 함께 모든 후보들이 원팀이 돼 지방선거에서 모두 승리해 과천의 발전을 위해 함께 뛸 수 있도록 지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합동회견에는 배수문 도의원 후보, 가지역 박종락·류종우, 나지역 윤미현·박상진 시의원 후보, 비례대표 제갈임주 후보가 함께 했다.

한편, 신창현 의원은 최근 민주당 후보들의 이중당적 의혹 등 불미스러운 일에 대해 "지역위원장으로서 재 발방지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과천=이창현 기자 kgprs@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