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남대, 고교 교육 기여 대학 지원사업 뽑혀

학교교육 중심·공정성 강화 2019학년도 대입 전형 개선

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2018년 05월 18일 금요일 제12면
강남대학교는 교육부가 시행하는 ‘2018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교육부로부터 7억6천300만 원을 지원받아 고교교육이 중심이 되는 대입전형을 실시해 학생 및 학부모의 대입 부담을 경감할 예정이다.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은 2014년부터 추진된 대학 지원사업으로 고교교육 내실화 및 학생·학부모의 대입 부담을 완화하는 방향으로 대입전형을 개선하도록 유도하는 사업이다. 강남대 입학처는 2018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다년간 학생·학부모의 수험 부담 완화, 고교교육 정상화를 위한 대학의 종합적인 대입전형 개선 노력이 대외적으로 인정받게 됐다.

강남대는 대입전형 단순화 및 투명성 강화, 대입전형 공정성 제고, 학교교육 중심 전형 운영, 고른기회전형 운영 등을 주요 골자로 2019학년도 대입전형을 대폭 개선했다.

전국의 중·고교를 대상으로 입학설명회 및 교사 초청 설명회, 학부모 대상 간담회 및 연수, 모의전형, 대학전공 특강, 소외지역 대입정보 안내, 오픈캠퍼스, 입학정보센터, 교사 연수, 자유학기제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강남대는 2019학년도 대입전형에서 학생부종합전형 선발인원을 2018학년도보다 13.3% 늘린 862명을 모집하며 공동 서류평가 기준 활용, 블라인드 면접 평가 실시 등으로 대입전형을 간소화하고 투명성을 높일 계획이다.

윤신일 총장은 "이번 사업 선정은 우리 대학이 대입 운영 내실화, 대입전형 공정성 및 투명성 제고, 고른기회전형 확대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대입정보 제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고교 현장과 소통하고 공교육 정상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용인=우승오 기자 bison88@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