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평군, 집으로 가는 복지 ‘행복돌봄이웃들’ 운영

공무원·재능기부자 참여 집수리·위생관리 등 실시 저소득가구 삶의 질 향상

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2018년 05월 24일 목요일 제9면
▲ 양평군이 진행하는 ‘집으로 달리는 행복돌봄 이웃들’에 참여한 공무원과 재능기부자가 저소득층 가구의 집을 수리하고 있다.  <양평군 제공>
▲ 양평군이 진행하는 ‘집으로 달리는 행복돌봄 이웃들’에 참여한 공무원과 재능기부자가 저소득층 가구의 집을 수리하고 있다. <양평군 제공>
양평군은 보건·복지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집으로 간 달리는 행복돌봄 이웃들’ 사업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정부 역점 추진사업인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의 일환으로 대상자별 욕구에 따라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공무원과 재능기부자가 함께 가구별 서비스 제공 계획을 세워 복지상담, 위생관리, 정서지원, 위기상황 등 저소득 취약가구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다.

민관 협력을 통해 군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대상 가구의 위기상황을 예방·관리한다. 민간에서는 이·미용 및 소소한 집수리 등 재능기부를 통해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사업에 앞장선다.

윤정순 행복돌봄과장은 "복지대상자 사례관리 전문성 강화 및 지역주민의 복잡·다양한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타 지자체와는 다른 민관 협력체계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평=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