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종진, 구도에서 약간 벗어났나 '배현진'의 '들개 조련' 언급도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5월 24일 목요일 제0면

박종진, 구도에서 살짝 벗어났나... 배현진 '들개 조련사' 발언도

박종진 바른미래당 서울 송파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24일 "지나가는 강아지가 웃을 일이다"라고 말했다.

bwewrwe.jpg
▲ 박종진

이는 24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이야기한 내용이다. 자신이 송파을 경선에서 1위를 했지만 공천을 받지 못하는 것을 두고 한 이야기로 선거 구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송파을 지역은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의 출마지역이기도 하다. 배현진 후보는 퇴사 이후 자유한국당에 입당하면서 포부를 밝힌 바 있다.

이밖에도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그에게 "내 별명이 들개 조련사다. 잘 조련시켜 승리 하겠다"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배현진 적수로는 최재성 송기호 예비후보 등이 포진해 있다. 최재성 예비후보는 "피레네 산맥 이 쪽에서의 정의가 그 너머에서는 불의가 될 수도 있습니다"라며 경선에 임하는 각오를 드러냈다.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