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재준 고양시장 후보, 청소년 교육 주요 공약 눈길

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2018년 05월 28일 월요일 제0면
2018052701010010066.jpg

더불어민주당 이재준 고양시장 후보가 지역 내 대안학교의 공공적 목적과 기능을 살려 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하겠다는 청소년 교육 관련 주요 공약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지난 25일 선거사무소에서 김영환 공동선거대책위원장과 함께 고양지역 대안학교 교사와 학생 및 대안교육협의회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이 같이 밝혔다.

이 자리에서 이 후보는 "4차산업 시대에 적합한 창의적 아이디어를 가진 인재는 다양한 경험을 통해 삶을 알아가고 배우는 교육과정을 추구하는 대안학교에서 많이 나올 수 있다"며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와 대안교육협의회와의 교류가 정례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대안학교의 공공적 목적과 기능을 살려가도록 하겠다"고 의지를 표명했다.

특히 "헌법이 정하고 있는 국민 모두가 ‘균등하게 교육을 받을 권리’가 있으므로 비인가 대안교육기관이라고 하더라도 이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며 "대안학교에 대한 지원은 우리나라 헌법 정신과 청소년 인권적 차원에서 검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입시위주 교육에 적응하지 못한 학교 밖 청소년은 문제아라는 사회적 인식의 개선이 필요하다"며 "학교 밖 청소년 지원 계획의 수립을 통해 우리 청소년들이 학교안과 밖에서 차별 없이 교육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