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화성시 북중미 시장개척 성과 토론토 등서 1187만 달러 상담

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2018년 06월 04일 월요일 제8면
▲ 화성시  북중미 시장개청단이  멕시코 멕시코시티와 캐나타 토론토에서에서 80건의 수출상담 등 실적을 달성했다.
▲ 화성시 북중미 시장개척단이 멕시코 멕시코시티와 캐나다 토론토에서 80건의 수출상담 등 실적을 달성했다.
화성시가 지난달 21일부터 27일까지 멕시코 멕시코시티와 캐나다 토론토에 파견한 ‘2018 화성시 북중미 시장개척단’이 1천187만 달러의 수출상담 실적을 거뒀다.

3일 시에 따르면 유압실린더를 제조하는 정아유압 등 관내 유망 중소기업 10개 사로 구성된 시장개척단은 약 80건의 수출상담 중 67건을 계약 추진하기로 해 향후 1년간 1천187만 달러의 실적을 달성할 전망이다.

멕시코시티는 다국적 자동차부품 제조사들이 포진해 있는 곳으로, 이번 협상에서 논의된 사항들이 테스트를 통과하고 실계약 단계에 들어서면 시장개척단에 참가한 관내 자동차부품업체들은 기업 성장의 터닝포인트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토론토에서도 자동차부품업체들의 선전이 이어졌으며, 향후 대규모 계약 추진을 기대하고 있다.

환경 관련 관내 한 기업은 미국에 본사를 둔 다국적 기업의 캐나다본부 구매담당자와 미팅을 통해 기술적인 문제 해결 방안과 구체적인 거래 가능성에 대해 협상을 지속해 가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중소기업들의 탄탄한 기술력과 화성시의 지원, KOTRA의 전문적인 바이어 매칭이 함께 한다면 NAFTA(북미자유무역협정) 역내동맹으로 무역장벽이 비교적 높은 북중미시장도 또 하나의 기회의 장이 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한 소중한 기회였다"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