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평군, 10일까지 군 홈피 방문자 대상 장기종합 발전계획 선호도 조사

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2018년 06월 04일 월요일 제9면
가평군은 주민과 머리를 맞대고 미래 발전 전략을 그려 나가기 위해 장기종합발전계획 통합비전(안)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군은 지난해 말 2018~2028년 발전 청사진을 마련하기 위해 공무원, 주민, 전문가 등 168명으로 구성된 장기종합발전계획 수립 추진단을 구성했다.

이들은 자치역량교육, 보건복지, 문화체육관광, 산업경제, 농림환경, 도시개발, 건설안전 등 7개 분과로 나뉘어 분과별 토론과 공청회 등을 통해 구체적이고 효율적인 사업을 제시했다.

이를 토대로 마련된 통합비전(안)은 ▶1안-자연을 담은 문화예술의 도시 가평 ▶2안-자연의 설렘 사람의 도시 가평 ▶3안-휴(休)일(WORK)이 있는 낭만의 도시 가평 등 향후 10년간 핵심적인 내용으로 집약됐다.

이번 선호도 조사는 군 홈페이지 방문자를 대상으로 오는 10일까지 팝업창을 통해 실시되며, 조사를 토대로 26일 각 분과별 통합워크숍을 통해 최종 결정할 계획이다.

군은 앞서 장기종합발전계획 청사진으로 도시공간구조를 가평읍을 중심에 두고 현리·청평·설악 등 3개 생활권으로 나누는 내용의 밑그림을 그렸다.

가평읍은 행정타운과 문화예술 거점 등을 조성하고, 현리에는 관광자원 개발과 농촌체험마을 육성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청평권에는 공공의료시설 유치와 수변문화벨트를 조성하고, 설악권에는 물류·유통·산업단지와 체류형 의료관광사업을 육성하는 개발 전략을 구상하고 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