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따복 마스크’ 쓰고 미세먼지서 해방 이천시 아동·노인 대상 18만 매 지원

보건소·어린이집 등 통해

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2018년 06월 06일 수요일 제9면
이천시는 미세먼지 민감계층에게 ‘따복 마스크’ 18만5천730매를 무상 지급한다고 5일 밝혔다.

미세먼지 저감대책 중 하나로 경기도와 함께 제작한 ‘따복 마스크’는 미세먼지 차단 효과가 검증된 KF80 등급 마스크다.

미세먼지에 민감한 7세 이하 아동(약 9천700명)과 65세 이상 노인(약 1만1천550명)을 대상으로 어린이집, 지역아동센터, 보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를 통해 보급할 예정이다. 어린이는 1인당 12매, 노인은 1인당 7매씩 지급한다.

미세먼지 차단 마스크가 상시 필수품이 된 요즘에는 미세먼지 나쁨 예보 또는 황사나 미세먼지주의보 발령 시 가급적 외출을 삼가야 한다. 부득이 외부 활동 시에는 검증된 규격의 마스크를 사용하는 것뿐만 아니라 올바르게 착용하는 것 역시 중요하다.

오염물질을 걸러내는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마스크 겉면 만지지 않기’, ‘마스크 모양 변형시키지 않기’, ‘세탁하거나 재사용하지 않기’ 등 주의해야 한다.

호흡기·심혈관질환자, 어린이, 노약자 등 마스크 착용으로 호흡이 불편한 경우에는 사용을 중지하고, 필요시 의사 등의 전문가와 상의하는 등의 마스크 착용 주의사항을 지켜야 한다.

시 담당자는 "대기오염 경보 문자서비스를 희망하는 시민은 인터넷 포털사이트에 경기도 대기오염정보센터 검색 또는 주소창에 ‘http://air.gg.go.kr’를 입력(스마트폰 가능)하면 홈페이지에 접속해 누구나 쉽게 가입 후 정보를 받아 볼 수 있다"며 많은 가입을 당부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