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경기도, 올해 저소득층 임대주택 공급·주택개량비 지급 등 추진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2018년 06월 15일 금요일 제4면
경기도가 올해 저소득층 주거 안정을 위해 총 4만2천 가구의 임대주택을 공급하고 13만4천 가구에는 임차료와 주택개량비를 지급한다. 또 노후주택에 대한 안전관리를 위해 올해 준공 15년 이상된 190개 소규모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도는 지난달 28일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2018년 경기도 주거종합계획(안)을 14일 최종 확정했다.

도는 주거종합 계획에서 ▶수요 맞춤형 임대주택 지속 공급 ▶주거복지 전달체계 구축 및 취약계층 주거 지원 강화 ▶BABY2+ 따복하우스 속도감 있는 추진 등을 올해 중점과제로 선정했다.

취약계층 주거복지 지원 정책으로 주거복지 전달 시스템인 광역단위 센터를 설치하기로 하고 현재 국토교통부와 조직체계 마련 및 구체적인 설치 방안 등을 논의 중이다. 청년층 주거 안정을 위한 BABY2+ 따복하우스 사업으로 신혼부부 5천 가구, 사회초년생·대학생·산단 근로자 3천 가구, 주거약자 등에 2천 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정진욱 기자 panic8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