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월호처럼 완전 침몰했다, 고개는 깊이 숙였지만… '이부망천'이

디지털뉴스부 dgnews@kihoilbo.co.kr 2018년 06월 16일 토요일 제0면
세월호처럼 완전 침몰했다, 고개는 깊이 숙였어도 … '이부망천'을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이 지방선거 참패에 대해 “세월호처럼 완전 침몰했다”고 말하며 논란을 빚고 있다.

정진석 의원은 “세월호처럼 완전히 침몰했다. 통렬한 자기반성, 성찰, 이게 우선 되어야 하고 천천히 생각해야 한다”고 밝혔다.
a.jpeg
▲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이 지방선거 참패에 대해 “세월호처럼 완전 침몰했다”고 말하며 논란을 빚고 있다.

이러한 발언에 세월호 참사 유가족인 ‘예은아빠’ 유경근 씨는 지탄했다.

한 시민은 이 발언을 이부망천에 비유하기도했다. 그만큼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정태옥 의원은 ‘이부망천’ 발언으로 논란이 확산되자 10일 자유한국당을 탈당했다.

장제원 수석대변인은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들에게 "인천과 부천 시민들에게 상처를 준 데 대해 사죄한다"며 "반성의 뜻으로 당력을 결집해서 인천과 부천 지역이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었다.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