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리 조선왕릉, 이야기가 있는 콘텐츠로 개발

시, 22일부터 ‘학술대회’ 개최 시민 공감 문화벨트 사업 추진 노원구 등 인접 지자체와 협력

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2018년 06월 20일 수요일 제9면
구리시는 오는 22일부터 토평도서관 3층 다목적홀에서 ‘조선왕릉과 콘텐츠 소재 발굴’이라는 주제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남양주시, 서울 노원구·성북구와 함께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조선왕릉의 수많은 이야기를 새로운 콘텐츠로 개발과 활용을 통해 시민들의 일상 속 공감과 유대를 갖기 위해 지역행복생활권 조선왕릉 문화벨트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제1발표는 정정남 경기대 교수가 ‘산릉도감 의궤의 구성과 내용’이라는 주제로 발표하고, 이민식 수원박물관 학예연구사가 토론을 진행한다.

제2발표는 ‘조선후기 왕릉의 석공과 도편수 이야기’를 주제로 김민규 연구원이 발표하고, 신채용 간송미술관 연구원이 토론을 한다.

이어 제3발표는 ‘역사 소재 콘텐츠를 이용한 스토리텔링’이라는 주제로 김현수 작가가 발표하고 김재환 작가가 토론을 진행하며, 행사 마지막은 이경미 역사건축기술연구소장이 좌장으로 종합토론이 이뤄진다.

한편, 구리시와 남양주시, 서울 노원구·성북구 등 4개 자치단체에는 조선왕릉 총 40여 기 중 17기가 소재하고 있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