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주시 금사면 이포초교 하호분교 문화예술학습 화제

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2018년 06월 22일 금요일 제0면

2018062101010008216.jpg
여주시 금사면의 아름다운 학교 이포초등학교 하호분교(이하 하호분교)가 혁신학교로서 다양한 문화예술 학습을 하고 있어 화제다.

전교생이 34명인 하호분교는 지난 18일 단옷날을 맞아 생명평화 생태학습 교육과정 중 24절기 학습으로 잊혀져 가는 단오의 의미와 유래, 놀이와 음식, 풍습 체험을 실시했다.

하호분교는 학생들의 온전한 성장을 돕는 발도로프 철학이 깃든 생명평화 교육을 텃밭 농사와 24절기 학습, 목공, 조소, 풍물, 습식수채화로 실천하고 있다.

이날 단오 체험학습은 ▶단오 노래 배우기와 단오 부채 만들기 ▶단오 씨름놀이 ▶창포 머리감기 ▶수리취떡 만들기 ▶앵두화채 만들기로 진행했다.

본격적으로 더워지는 단오 절기에 맞춰 임금님이 신하에게, 마을 양반집이 이웃에게 선물했다는 의미의 단오부채를 학생들은 부모에게 선물하는 시간도 가졌다.

또, 옛날 머리를 감기 위해 사용했던 창포의 소독기능과 향기, 윤을 내는 성질 등을 설명하고 학생들은 창포물에 머리를 감아보기도 했다.

정세훈 하호분교장은 "시골에서조차 조금씩 잊혀져 가는 우리의 풍습을 학생들이 체험함으로써 선조들의 지혜를 배울 수 있었다"라며 "이번 체험을 통해 생명을 소중히 여기며 온전히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안기주 기자 ankiju@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