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t 위즈 안산공고 전용주 1차 지명선수로 뽑아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2018년 06월 26일 화요일 제16면
kt.jpg
▲ 25일 오후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19 KBO 신인 1차 드래프트에서 kt 위즈에 지명된 안산공고 출신 전용주가 임종택 단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야구 kt 위즈는 2019 KBO 신인 1차 지명 선수로 안산공업고등학교 투수 전용주(18)를 지명했다고 25일 밝혔다.

신장 188㎝, 86㎏의 전용주는 선천적으로 탁월한 운동 능력을 바탕으로 평균 140㎞ 초반의 힘 있는 패스트볼과 슬라이더, 커브 등 다양한 변화구를 구사하는 좌완 투수이다. 올해 고교야구 주말리그에서 1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고 있다. 투수로 9경기에 나서 3승1패 28⅔이닝 평균자책점 1.24를 기록했다.

상대의 타이밍을 뺏을 줄 아는 노련한 투구가 돋보인다. 삼진 33개를 잡는 동안 볼넷이 9개에 불과하고, 이닝당 출루허용률(WHIP)는 0.93이다. 직구 구속은 140㎞ 중반대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용주는 "1차 지명해 주신 연고 구단 KT에 감사 드린다. 특히 KT는 기회와 도전의 구단이기에 더욱 기대된다"며 "부족한 점이 많지만 열심히 배우고 익혀 미래 선발진의 한 축을 담당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밝혔다.

임종택 단장은 "지난해부터 꾸준히 관심을 가졌던 기대주"라며 "안정된 투구 메커니즘과 제구력, 경기 운영 능력이 우수한 좌완 투수로, 미래 kt 위즈 선발의 한 축을 담당하는 투수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지명 이유를 밝혔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